국가미래연구원은 국민행복에 도움이 되는 사회적 담론 형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상세검색

박정일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1개
게시물
7개

1/1 페이지 열람 중


News Insight 게시판 내 결과

  • 미·중 AI 패권다툼과 일자리 전쟁 새창

    미국이 중국에 추가 관세 부과에 이어 화웨이를 전방위로 압박해 미·중 무역전쟁이 더욱 격화되고 있다. 무역전쟁의 본질은 과학기술 패권다툼이다. 인공지능(AI)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반 기술로서 미·중간 과학기술 패권 다툼이 가장 치열하게 펼쳐지고 있는 분야다. 지난 역사에서 볼 때 19세기는 산업화를 먼저 이룬 국가가 패권국으로 도약했다. 21세기는 AI를 선점하면 패권국가가 된다. G2는 AI 기술을 선점하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세계패권을 잡는 다고 여기고 있다. 미국 입장에서 AI 선점의 의미는 세계 패권…

    박정일(jung11111) 2019-06-11 17:00:00
  • 5G 패권다툼과 일자리 전쟁 새창

    미·중 5G 패권다툼이 치열한 이유 5세대(5G) 이동통신 시장 주도권을 잡기 위한 G2의 일자리 전쟁은 이미 시작됐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본질은 2030년 5G 시장 규모 12조 달러(1경4,000조 원), 2,200만 명의 일자리 창출을 선점하기 위해서다. 미·중 양국이 5G 패권다툼을 불사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다. 5G는 미국이 4차 산업혁명 시대에도 기술패권을 유지하기 위한 필수 기술이다. 5G는 트럼프 대통령이 주장하는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Make America Great Again)'의 핵심 추…

    박정일(jung11111) 2019-04-30 17:00:00
  • 일자리 창출 없인 ‘일자리 정부’ 성공 없다 새창

    일자리 참사지난 17일 통계청이 발표한 고용 지표는 ‘일자리 참사’ 수준이다. 일자리 상황이 어렵다는 것은 알았지만 이 정도까지 나빠질 것이라고는 예상 못했다. 이번 발표한 고용지표의 특징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첫째, 취업자 수는 전년 동월에 비해 30만 명 증가 수준은 유지해야 되는데 지난달은 5000명 증가에 그쳤다. 취업자 수 증가폭이 1만 명에도 미치지 못한 것은 글로벌 금융 위기인 2010년 1월 이후 8년 6개월 만이다.취업자 증가는 올 들어 2월 10만4000명으로 떨어진 이후 6개월 연속 10만 명 밑이다. 취업자 …

    박정일(jung11111) 2018-08-22 17:47:00
  • 일자리 창출, 흑묘(黑猫)든 백묘(白猫)든 상관없다 새창

    한국경제 하반기 빨간불한국은행이 발표한 6월 기업경기실사지수(BSI)는 5월 보다 0.1포인트 떨어진 80.0으로 향후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감소하고 있다. 한국경제연구원에 조사에 따르면 기업들의 7월 전망치가 90.7로 17개월 만에 최저치다. 기업들이 느끼는 체감경기는 수출 환경 악화와 최저임금, 주52시간 시행과 내수부진으로 최악이다.29일 통계청에 따르면 설비투자는 3개월 연속 떨어졌고 5월 설비투자는 전월보다 3.2% 감소했다. 설비투자 감소는 경기가 악화됨을 의미한다. 소매판매도 전월 보다 1.0% 감소해 2달 연속…

    박정일(jung11111) 2018-07-03 17:45:00
  • 일자리정부에 일자리가 없다 새창

    청년실업률 최악통계청에 따르면 5월 청년(15∽29세) 실업률은 10.5%로 2000년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다. 청년 체감 실업률은 23.2%로 2015년 이후 최악이다. 청년 일자리는 작년에 비해 9만 5000개 줄어 거의 참사 수준이다. 실업률은 4%, 실업자 수는 112만 1000명으로 18년 만에 최고다. 취업자 수도 1월에 33만 4000명에서 7만 2000명으로 줄어, 2010년 이후 8년 만에 최저다. 한국 경제에서 취업자 수는 30만 명가량 증가해야 정상이다.정부는 공공일자리를 마중물 삼아 올해는 민간일자리를 창출한다…

    박정일(jung11111) 2018-06-17 17:00:00
  •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 새창

    한국경제 핵심은 혁신성장1960년대 세계 최빈국이었던 한국은 ‘한강의 기적’을 이루고 ‘정보기술(IT)강국’으로 성장했다. 한국경제 성장의 원동력은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이었다. 자본, 자원, 기술도 없었지만 온종일 노동과 잔업·야근으로 지문이 닳도록 일했다. 독일에 파견된 광부와 간호사, 목숨을 담보로 베트남 전쟁에 파병된 군인, 중동 사막에서 피땀 흘린 건설 노동자가 송금한 달러를 있었기에 오늘날 세계 경제규모 12위 대한민국이 있다.혁신성장은 근면·검약·성실·교육·으로 가난을 극복하겠다는 의지와 하면 된다는 자신감이 충만했기에 …

    박정일(jung11111) 2018-06-10 17:30:00
  • 청년일자리 신기술에 있다 새창

    청년실업 심각정부가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지난 3월 국내 경제 실업률이 4.5%로 17년 만에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실업 급여 대상자는 62만 명을 넘었다. 심각한 청년일자리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면 올해 경제성장률은 3%를 넘기 힘들다.청년실업자(15~29세)는 청년 10명 중 1명꼴로 늘었다. 아예 구직활동을 포기하거나, 아르바이트로 일하면서 더 좋은 일자리를 찾는 청년까지 포함한 체감실업률을 보여주는 고용보조지표는 청년층이 22.7%로 전년도 22.1%보다 0.6%p 높아졌다.향후 3∼4년 동안 청년 고용 시장이 인구 구조 문…

    박정일(jung11111) 2018-05-09 17: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