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Insight

극단적 팬덤정치의 병폐

입법·행정·사법을 모두 장악해 야당과 반대자를 탄압하고 반헌법적 법안들을 밀어붙이는 전제군주제를 뺨치는 폭정을 일삼았던 문재인 정부가 5년 만에 정권을 빼앗겼다. 그동안 한국 정치에서 10년 주기로 권력이 교체된 …

  • 김형준
  • 명지대학교 교수(정치학), 전 한국선거학회 회장
  • 2022-06-26
News Insight

한국 신정부에 대한 미국의 기대와 우려

세종연·美CFR·윌슨센터의 공개 비공개 논의를 바탕으로 윤석열 정부가 출범한 이후 약 한달 정도가 지나간 지금, 과거와 비교했을 때, 매우 빠른 속도로 양국 정부간 논의가 진행되는 것으로 보인다. 윤석열…

  • 우정엽
  • 세종연구소 연구위원
  • 2022-06-26
News Insight

세종의 정치리더십 - 외천본민(畏天本民) <25> 국정(國政)의 근본 원칙과 목표 V. 바른 국정을 도운 인재들 ⑦김종서[金宗瑞(1383-1453), 시호 忠翼公](上)

V.7 김종서[金宗瑞(1383-1453), 시호 忠翼公]​ 황희, 변계량, 허조가 모두 태종의 신임이 두터웠던 사람으로서 태종의 추천으로 세종이 중용한 사람이라면 김종서는 세종 시대에 들어…

  • 신세돈
  • 숙명여자대학교 경제학부 명예교수
  • 2022-06-24
청계산 칼럼

나는 왜 지금의 내가 되었을까?

나는 대학교 교수다. 그러니 아무래도 교육에 대한 관심이 남보다는 많을 것 같다. 너무나 당연한 얘기지만 주위 사람들을 관찰하면서 그 다양한 모습에 감탄할 때가 있다. ‘어쩜 저렇게 다르게 생겼을까? 어쩌면 저렇…

  • 김상국
  • 경희대학교 명예교수
  • 2022-0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