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News Insight

신세돈

숙명여자대학교 경제학부 명예교수

통합이냐 분열이냐, 국가흥망의 교훈 #19 : 거대한 기마제국 북위(X)


 흥망의 역사는 결국 반복하는 것이지만 흥융과 멸망이 이유나 원인이 없이 돌발적으로 일어나는 경우는 거의 없을 것이다. 한 나라가 일어서기 위해서는 탁월한 조력자의 도움이 없으면 불가능하다. 진시황제의 이사, 전한 유방의 소하와 장량, 후한 광무제 유수의 등우가 그렇다. 조…
N
News Insight

김도훈

서강대 국제대학원 초빙교수, 전 산업연구원장

김도훈의 나무 사랑 꽃 이야기(33) 으뜸으로 받들어진 소나무

지난주에 말씀드린 대로 이번부터는 상록수들을 다루고자 합니다. 코로나19 발발 이후 새벽 산행을 하면서 식물관찰을 해 오던 필자이지만 이제는 식물들이 대부분 변화를 멈추고 함축의 시간으로 들어갔기 때문에, 관찰할 수 있는 나무들은 상록수만 남아 있기 때문입니다.상록수 하면 역시 소나무입…
N
국내외 뉴스

편집실

코로나19 어제 583명 신규확진, 일단 600명 아래로…지역 559명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83명 늘어 누적 3만6천915명이라고 밝혔다.전날(629명)보다 46명 줄어들면서 일단 600명 아래로 내려왔다.일일 신규 확진자는 지난달 26일부터 8일 연속 400∼500명대를 오르내…
전체 게시글 보기

김광두의 1년 후

정치 · 경제 · 팩트체크 · 까놓고톡합시다

전체영상 보러가기

정책연구

여론광장

Kai Jun의 美썰

전체보기